용인 은이성지∼미리내성지 일대, ‘한국판 산티아고 순례길'로경기 용인시 처인구 원삼면 은이성지에서 안성시 미리내성지로 이어지는 순례길이 산티아고처럼 세계적인 순례길로 조성된다.용인시는 30일 천주교 수원교구청 대강당에서 이런 내용을 담이광열 기자 [2020.01.30 22:22]메인사진


천주교 서울대교구, 2월 6·7일 사제·부제 서품식사진: 지난해 사제 서품식 기념 촬영 모습.천주교 서울대교구는 2월 6·7일 오후 2시 서울 송파구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교구장 염수정 추기경 주례로 ‘2020 서울대교구 부제·사제 서품식’이광열 기자 [2020.01.28 15:19]메인사진


교황, '우한 폐렴‘ 사망자 애도…확산 방지 노력 당부 프란치스코 교황이 26일(현지시간) 중국에서 유래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인와 감염자의 빠른 쾌유를 기원했다.교황은 이날 바티칸 성베드로 광장에서 열린 일요 삼종기도회에서 &quo김희성 기자 [2020.01.27 09:10]


교황, 미국 필라델피아 대주교로 '반트럼프' 쿠바계 신부 임명프란치스코 교황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강경 이민 정책을 강도 높게 비판해온 라틴계 성직자를 미국 주요 교구의 대주교로 임명했다.교황은 23일(현지시간) 쿠바 혈통의 넬슨 페레김희성 기자 [2020.01.24 12:34]메인사진


교황 "권력과 이익 추구 대신 사람이 정책의 중심에 있어야“ 다보스 포럼 메시지에서 지구적 이슈에 대한 인간 중심적 해법 강조 프란치스코 교황이 21일(현지시간) 권력과 이익 추구 대신 사람이 모든 정책의 중심에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교황은 김희성 기자 [2020.01.22 15:54]메인사진


천주교 200년 역사 '사료 목록화 사업' 1단계 사업 마무리200년이 넘는 한국 천주교회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 천주교 사료의 체계적인 수집과 통합 관리를 위해 시작한 '한국 천주교 사료 목록화 사업' 1단계 사업이 최근 마무리됐다.20일 한국천주이광열 기자 [2020.01.20 22:05]메인사진


교황, 바티칸 심장부 국무원 조직에 사상 첫 여성 차관 임명프란치스코 교황은 15일(현지시간) 국무원 내 외무부 제2 외무차관에 이탈리아 태생 프란체스카 디 지오반니(66)를 임명했다고 교황청이 성명을 통해 밝혔다. 바티칸 교황청 관료조직의 정점김희성 기자 [2020.01.16 21:26]


'사제독신주장‘ 저서, “베네딕토 16세 공저자 아니다”전임 교황인 베네딕토 16세(오른쪽)와 현 프란치스코 교황. jtbc화면캡쳐 “보수주의자들이 진보 성향 교황을 공격하려 노쇠한 전임 교황을 악의적 이용”'사제독신제' 전통을 고수해야 한다김희성 기자 [2020.01.15 08:10]메인사진


전임 교황 베네딕토 16세 "1000년 내려온 사제 독신제 유지해야…"베네딕토 16세(92) 전임 교황이 1000년 가까이 이어져 내려온 사제 독신제를 유지해야 한다고 밝혔다.성직자가 부족한 아마존 지역에 한정해 기혼 남성의 사제서품 허용을 권고하는 세계주교김희성 기자 [2020.01.13 15:15]메인사진


‘울지마 톤즈’ 이태석 신부 선종 10주기 맞아 기념관 개관사진: 부산 서구 이태석 신부 기념관(가운데 높은 건물)과 생가(왼쪽 노란색 건물), '톤즈 점방'(오른쪽). 부산 서구 제공.'남수단의 슈바이처'로 불린 이태석 신부 선종 10주기를 맞아 고향 부이광열 기자 [2020.01.13 15:09]메인사진


교황, 미국과 이란 간 확전 자제와 긴장 완화를 촉구프란치스코 교황이 미국과 이란 간 확전 자제와 긴장 완화를 촉구했다. 교황은 9일(현지시간) 바티칸 주재 외교단을 대상으로 자신의 거처가 있는 방문자 숙소 '산타 마르타'에서 한 이 강론김희성 기자 [2020.01.10 10:01]메인사진


교황, 산불로 어려움을 겪는 호주 국민들과 연대 호소“새해 인사서 신자에 화낸 해프닝을 조심스레 승화시킨 것”바티칸 성베드로대성당에서 8일(현지시간) 열린 수요 일반 알현에서 프란치스코 교황은 대형 산불로 어려움을 겪는 호주 국민김희성 기자 [2020.01.09 15:43]메인사진


김수환 추기경 서예작품, 시작가 2천만원으로 경매 나와김수환 추기경 '너희와 모든 이를 위하여', 종이에 먹, 35x25cm, 2007 고(故) 김수환(1922~2009) 추기경의 서예 작품이 시작가 2천만원으로 경매에 출품됐다.미술품 전문 경매회사 A-옥션은 7일 시작이광열 기자 [2020.01.06 21:29]메인사진


교황, 미국-이란 긴장고조 속 대화와 타협 촉구미국이 이란 군부 실세를 살해하면서 중동 정세가 위기 상황으로 치닫는 가운데 프란치스코 교황이 5일(현지시간) 전쟁 억지를 위한 대화와 타협을 거듭 촉구했다. 교황은 이날 바티칸 성베김희성 기자 [2020.01.06 21:22]


“우리는 자주 인내심을 잃는다. 나도 그렇다”교황, 만남행사에서 손 잡아당긴 신자에 화낸 것 사과프란치스코 교황(83)이 지난해 12월 31일 바티칸에서 열린 신자와의 만남 행사에 참석한 여성의 손등을 내려친 것에 대해 "인내심을 김희성 기자 [2020.01.02 09:40]메인사진


"美 아동 성학대 사제 900명, 공개 명단서 제외"가톨릭교회 측 “사제들의 명예훼손에 중점을 두고 공개하다 생긴 사례” 아동 성 학대 범죄를 저지른 미국의 사제 900여명이 가톨릭 교구와 수도회가 공개한 아동 성학대 성직자 명단에선 김희성 기자 [2019.12.30 21:50]


교황 "하느님이 우리 모두를, 최악인 모습일 때도 사랑해주신다“프란치스코 교황은 24일(현지시간) "크리스마스는 하느님이 우리 모두를, 심지어 최악인 모습일 때도 계속해 사랑해주신다는 점을 되새기게 한다"라고 말했다. 교황은 최근 비판받는이부평 기자 [2019.12.25 19:26]메인사진


성학대 사제 40%, 과거 성학대 피해자…가톨릭 수도회 '학대의 사슬'아동 성학대 가해자의 3분의 1 이상은 수도회 권력자...권력남용과 연관성학대를 저지른 사제 33명 중 14명(42.2%)은 어릴 적 성직자들에게 학대를 당한 피해자였다. 아동 성학대 피해자는 자신김희성 기자 [2019.12.24 19:31]메인사진


김희중 대주교 "5·18 행불자, 양심선언으로라도 진실 밝혀야"광주대교구 성탄메시지 “보수와 진보는 수레바퀴 양축처럼 함께 가야”천주교 광주대교구 김희중 대주교는 23일 성탄 메시지를 발표하며 "5·18 민주화운동 행방불명자와 관련된 사람이광열 기자 [2019.12.23 22:16]메인사진


천주교인권위원회, 이돈명 인권상에 '성소수자 부모모임' 선정천주교인권위원회는 제9회 이돈명 인권상 수상자로 '성소수자 부모모임'이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천주교인권위는 "'성소수자 부모모임'은 성 소수자 자녀를 둔 부모들이 주축이 돼 성 이광열 기자 [2019.12.23 21:45]


<1112131415>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매일종교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