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 학대 사제 정보, 파손 혹은 애초 미작성“독일 마르크스 추기경, 교황청 '미성년자 보호회의'에서 밝혀성 학대를 저지른 사제에 대한 정보를 담은 자료가 파손됐거나 애초에 아예 작성되지 않았다고 독일의 한 추기경이 주장했다.매일종교 뉴스2팀 [2019.02.24 08:34]메인사진


선종 10주년 기념한 ‘김수환 추기경 서체’ 봉헌식사진: 김수환 추기경체로 작성된 김수환 추기경의 발언. 사진 = 가톨릭출판사 제공김수환 추기경 선종 10주년을 기념해 나온 ‘김수환 추기경 서체’의 봉헌식이 22일 오후 서울 중구 중림동 매일종교 뉴스1팀 [2019.02.22 20:32]메인사진


교황 "애정없이 교회 비방하는 사람은 악마의 친구"미성년자 성 학대 문제 풀기 위한 특별회의 개막 앞둔 발언에 주목프란치스코 교황이 교회의 잘못을 끊임없이 비방하는 사람에 대해 '악마의 친구'라는 견해를 밝혔다.교황은 20일(현지시간매일종교 뉴스2팀 [2019.02.21 16:19]메인사진


“독립운동 현장에서 천주교회가 제구실을 못했음을 반성한다”한국 천주교가 3·1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과거사를 참회하고 사과했다. 한국천주교주교회의 의장 김희중 대주교는 20일 발표한 3·1운동 100주년 기념 담화에서 “백 매일종교 뉴스1팀 [2019.02.20 20:08]메인사진


성학대 피해자단체, 교황에 ‘아동 성 학대 무관용 원칙’ 촉구 오는 21∼24일 바티칸에서 열릴 예정인 교황청의 관련 회의를 앞두고 사제들에 의한 성 학대 피해자 지원단체 '사제 성학대 그만'(ECA)가 18일(현지시간) 바티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프란치스매일종교 뉴스2팀 [2019.02.19 19:43]


천주교도 ‘낙태죄 여성처벌 폐지’ 동의…입장변화 주목 천주교 생명운동본부가 여성에 한해 형법상 낙태죄 처벌조항폐지가 가능하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한국일보가 19일 보도했다. 의사에 대한 처벌 조항은 유지해야 한다는 입장이지만, 그동안 매일종교 뉴스1팀 [2019.02.19 19:38]메인사진


왜관수도원의 초대 대수도원장 오도 아빠스 선종왜관수도원의 초대 아빠스(대수도원장)였던 오도환 오도 아빠스가 17일 오후 3시13분 대구 파티마 병원에서 숙환으로 선종했다. 향년 88세.독일 뷔르츠부르크 교구 카를슈타트에서 태어난 오매일종교 뉴스1팀 [2019.02.18 19:54]메인사진


'고맙습니다, 서로 사랑하세요' 전국서 김수환 추기경 10주기 추모행사사진 1 명동성당 제단에 놓여진 김수환 추기경의 자화상, '바보야'약자의 벗이자 시대의 큰 어른이었던 김수환 추기경 선종 10주기인 16일 추기경을 기리는 추모 행사가 전국 곳곳에서 열렸매일종교 뉴스1팀 [2019.02.16 21:43]메인사진


교황청, 성 추문 의혹 매캐릭 전 워싱턴 대주교 사제직 박탈여러 건의 성 추문 사건에 연루된 시어도어 매캐릭(88·사진) 전 추기경이 결국 사제복을 벗게 됐다.교황청은 16일 미성년자를 성적으로 학대한 의혹을 비롯해 성적으로 부적절한 행동을 한 매일종교 뉴스2팀 [2019.02.16 21:41]메인사진


파리 검찰청, 교황청 주불대사 성추행 혐의 수사교황청의 주프랑스 대사인 고위 가톨릭 성직자가 성추행 혐의로 프랑스 검찰의 수사를 받고 있다.15일(현지시간) 일간 르 몽드 보도에 따르면, 파리 검찰청은 주불 바티칸 대사인 루이지 벤매일종교 뉴스2팀 [2019.02.16 08:59]


군위군, 김수환 추기경 선종 10주기 추모참배 경북 군위군은 김수환 추기경 선종 10주기를 맞아 16일 오전 8시 군위군 군위읍 용대리 김 추기경의 생가를 찾아 참배한다.군에 따르면 이날 참배에는 김영만 군수, 심칠 군의회 의장 등을 비매일종교 뉴스1팀 [2019.02.15 19:36]메인사진


천주교주교회의, '사형제도 폐지' 헌법소원 천주교계가 사형제도가 위헌이라며 헌법소원을 제기했다. 한국천주교주교회의 정의평화위원회 사형제도폐지소위원회는 12일 헌법재판소에 사형제도를 규정한 형법 제41조 제1호 등에 대한매일종교 뉴스1팀 [2019.02.12 16:31]


교황, 아부다비 미사 직전 경호 뚫고 편지 전한 소녀에 "용감하다"사진: 5일(현지시간) UAE 아부다비 자이드 스포츠시티 경기장에서 경호원을 제치고 프란치스코 교황에게 뛰어온 6살 소녀 가브리엘라에게 축복을 내리고 있다. OBS 화면 캡쳐 프란치스매일종교 뉴스2팀 [2019.02.07 20:51]메인사진


교황, ‘성직자의 수녀 성적학대’ 처음 인정프란치스코 교황이 교회 내에서 사제들이 수녀들을 대상으로 성적인 폭력을 저지르는 일이 있었음을 공개석상에서 처음으로 인정했다. AP통신은 교황이 5일(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에서 매일종교 뉴스2팀 [2019.02.06 19:31]


아동 성학대 처벌 책임자 가이슬러 신부가 ‘수녀 성추행’교황청 관료조직인 쿠리아에서 근무하는 고위 사제가 10년 전 고해성사 도중 수녀(당시 25세)를 성추행했다는 의혹에 휘말려 교황청이 그의 사표를 수리했다고 29일(현지시간) 밝혔다.헤르만 매일종교 뉴스2팀 [2019.01.31 20:35]


교황 "교회는 스스로 저지른 죄로 상처받았다"제34회 가톨릭 세계청년대회 참석차 파나마를 방문한 프란치스코 교황이 가톨릭 사제의 아동 성 학대에 대해 '끔찍한 범죄'라고 비판했다. 교황은 26일(현지시간) 파나마시티의 산타 마리매일종교 뉴스2팀 [2019.01.27 20:54]메인사진


교황, 베네수에라 정국혼란에 입장 표명 안해“이민에 대한 세계의 두려움과 의심을 극복하기 위해 노력해야” 사진:제34회 세계청년대회가 열리는 파나마의 개막미사 주변 모습 올해 첫 방문지로 제34회 세계청년대회가 열리는 매일종교 뉴스2팀 [2019.01.25 07:17]메인사진


“프란치스코 교황, 11월 일본 방문해 피폭지 방문”프란치스코 교황(82)이 오는 11월 일본을 방문해 원자폭탄 피폭지인 나가사키(長崎)와 히로시마(廣島)에서 피해자들을 위해 기도할 계획이다. 교황은 23일(현지시간) 가톨릭 세계청년대회매일종교 뉴스2팀 [2019.01.24 07:35]


천주교 서울대교구, 2월 1일 사제·부제 각 26명 서품식 거행사진: 2018년 서울대교구 사제·부제서품식. cpbc 캡쳐 천주교 서울대교구는 2월 1일 오후 1시 서울 송파구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교구장 염수정 추기경 주례로 사제·부제 서품식을 거행한매일종교 뉴스1팀 [2019.01.22 20:09]메인사진


로마시 “트레비분수 동전 가톨릭 자선단체에 계속 기부” 로마시가 15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명물 트레비 분수에 던져진 동전을 재원으로 쓰려던 계획을 철회하고 가톨릭 자선단체 카리타스에 계속 기부하기로 결정했다. 이로써 트레비 분수에 매일종교 뉴스2팀 [2019.01.17 20:30]메인사진


<678910>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매일종교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