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隔奧地 장병 위한 종교별 군종누리집 발간

크게작게

매일종교 뉴스1팀 2017-05-18


군종 장교의 손길이 미치지 못하는 격오지(隔奧地) 장병들을 위해 종교행사 대용으로 활용할 수 있는 소책자가 발간됐다.     

국방부 군종정책과는 18일 지난해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군종누리 2집’을 종교별 소책자로 만들어 군 장병들에게 배포한다고 밝혔다.     

군종누리 2집의 천주교 주제는 ‘정의’ 이며 개신교는 ‘선택’, 불교는 ‘소유와 무소유’이다.     

종교별 각 책자들은 신앙에 서툰 장병들이 가벼운 주제로 각 종교가 가진 가치관을 즐겁게 읽고 나누는 과정을 통해 종교적 심성을 익히도록 눈높이에 맞는 문장과 사진, 삽화 등이 사용됐다.     

국방부 군종정책과는 격오지 장병들의 종교 활동을 돕기 위해 군종누리 발간 외에도 BBS와 CBS, CPBC, 원음방송 등 4곳의 지상파 종교 라디오 방송을 통해 30분에서 1시간 분량의 ‘군종의 시간(장병의 시간)’ 프로그램을 송출해 오고 있다

 

 

 

기사입력 : 2017-05-1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매일종교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