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종교인협의회, 南 종교계에 성탄 영상메시지

크게작게

매일종교 뉴스1팀 2018-12-25

북한 조선종교인협의회가 최근 남측 종교계에 이례적인 성탄절 축하 '영상 메시지'를 보내온 사실이 25일 확인됐다.    

통일부와 종교계는 조선종교인협의회가 최근 남측 천주교와 개신교의 공동단체인 '한국 그리스도교 신앙과 직제협의회'에 성탄절을 축하하는 내용이 담긴 1분 38초 분량의 영상을 보냈다고 밝혔다.    

이 영상은 지난 21일 한국 그리스도교 신앙과 직제협의회가 성공회 서울대성당에서 개최한 ‘성탄음악회’에서 공개됐다. 영상의 첫 부분에는 ‘성탄절을 축하합니다’라는 문구와 함께 평창 겨울올림픽 공동입장과 올해 초 진행된 남북 고위급회담의 사진 등이 담겼다.

이후 강지영 조선종교인협의회 회장이 등장해 “한국 그리스도교 신앙과 직제협의회와 교우 형제자매님들에게 성탄 축하와 평화의 인사를 보낸다”며 인사했다. 이어진 영상에선 북한 장충성당에서의 미사 장면, 봉수교회에서의 예배 장면 등이 나왔고 이와 동시에 ‘역사적인 판문점선언과 9월평양공동선언 채택으로 민족적 화해와 단합 평화번영의 새로운 여정이 시작됐다. 북남 공동선언의 이행은 북과 남의 우리 신앙인들의 공동의 소명이며 책무’라는 문구가 자막으로 흘러나왔다.

또한 ‘평화와 통일의 길로 뜻과 마음을 합쳐 굳게 손잡고 나아가는 북남 종교인 모두에게 주님의 은총이 가득하기를 기도합니다’라는 문구도 등장했다. 이 문구의 배경에는 화려한 장식물들이 부착된 크리스마스 트리가 비춰졌다.

북한이 성탄절을 기념하는 메시지를 영상으로 직접 만들어 남측에 보낸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한편, 북측에서 동영상을 제작해 남측으로 보낼 때 필요한 통일부의 반입 승인은 절차에 따라 정상적으로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기사입력 : 2018-12-2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매일종교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