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혁 포토에세이●지금 바라는 것은

크게작게

클럽포토에세이 모임 2019-02-11


지금 바라는 것은

봄을 위한 하늘이 아니다

생명은 눈을 간절히 바라는데

애처로운 겨울비라도 원하는데

속도 모르고 얼음은 녹고 있다

 





기사입력 : 2019-02-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매일종교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