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황 “기독교인 반유대주의는 자신의 기원을 부정하는 것”

크게작게

매일종교 뉴스2팀 2019-03-11


프란치스코 교황이 유대주의는 기독교의
뿌리라며 전 세계적으로 확산하는 반()유대주의 진화에 나섰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8(현지시간) 교황청을 찾은 미국유대인위원회(AJC) 대표단을 접견한 자리에서 타락한 증오에서 시작된 사악함과 분노의 기류가 곳곳으로 확산하는 것이 걱정이다. 특히 많은 나라에서 유대인을 겨냥한 공격이 늘고 있다면서 기독교인들이 반유대주의에 빠지는 것은 자신의 기원을 부정하는 것이다. 이는 철저한 모순이라고 말했다. 교황은 이어 다른 종교 간 대화가 이런 분위기에 맞서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미 하원은 7일 반유대주의 규탄 결의안을 채택했다. 이번 결의안은 무슬림 여성 1호 의원인 일한 오마르 민주당 하원의원의 이스라엘 세력들이 이스라엘에 충성하라고 강요한다. 내가 왜 특정국에 충성심을 보여야 하느냐는 발언에 대한 대책으로 나왔다.

기사입력 : 2019-03-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매일종교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