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성애·동성혼 옹호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 임명취소하라”

크게작게

매일종교 뉴스1팀 2019-07-09

동성애동성혼반대국민연합(동반연)과 동성애동성혼합법화반대전국교수연합(동반교연)9일 성명서를 발표하고 동성애와 동성혼을 옹호한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의 임명취소를 촉구했다.

 

동반연과 동반교연은 윤 후보자가 군대 내 동성애를 처벌하는 군형법과 동성애와 동성혼의 합법화 여부에 대해 성소수자라는 이유로 차별받거나 불이익을 받지 않아야 하고 인간의 존엄성과 행복 추구권이 보장되어야 한다고 답했다면서 이것은 현행 헌법과 법률을 무시할 뿐 아니라 헌법재판소와 대법원의 판결을 인정하지 않는 것이라고 밝혔다.

 

두 단체는 결국 윤 후보자가 밝힌 동성애자 차별금지는 차별금지법 제정, 동성애 동성혼 합법화, 항문성교를 처벌하는 군형법 폐지 등을 함유하는 것으로 볼 수 있으며, 교묘하게 차별이란 용어를 사용하여 동성애 동성혼 합법화를 하겠다는 의도로 해석된다고 지적했다.

 

이어 비록 동성애자라는 사람의 인권은 보호받아야 하지만, 사회적 폐해를 주고 있는 부도덕한 행위조차 보호받아야 하는 것은 아니다라면서 더구나 그들의 부도덕한 행위를 비판한다고 해서 차별금지법을 통해 처벌하는 사회가 되어서는 안 된다고 밝혔다.

 

동반연과 동반교연은 최근 동성애와 동성혼에 대해 옹호적인 입장을 가진 사람들이 헌법재판소와 대법원 판사로 임명되는 가운데, 검찰총장 후보조차 동성애와 동성혼을 옹호하는 것에 심각한 우려를 표한다면서 문재인 대통령은 대통령 후보 시절 동성애, 특히 군대 내 동성애를 반대한 것을 기억하고 윤 후보자의 임명을 즉각 취소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고 밝혔다.

 

동반연은 300개 시민단체가 소속돼 있으며, 동반교연에는 전국 348개 대학교 3239명의 교수가 동참하고 있다.

 

기사입력 : 2019-07-0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매일종교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