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혁 포토에세이●화려한 귀가

크게작게

클럽포토에세이 모임 2019-08-13

 

 


화려한 귀가

 

하나둘 불이 켜지면

그날의 이야기가 시작된다

책임을 다하지 못했다면

시간은 사라질 것이다

그것이 얼마나 참담한 것인지

당신은 잘 알기에

이야기를 생산하기 위해

아픔을 견디고 몸부림친다

기사입력 : 2019-08-1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매일종교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