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양녕로 천주교 순례길 보도개선공사 준공

크게작게

매일종교 뉴스1팀 2019-08-19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양녕로 천주교 순례길을 찾는 국내외 순례객과 여행객을 위해 보도개선공사를 지난 12일 준공했다.

 

이번 공사는 지난해 9서울 속 천주교 순례길이 교황청 공식 순례길로 등재됨에 따라 서울순례길 관광활성화 종합계획에 의거해 도시미관 제고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추진됐다.

 

서울 속 천주교 순례길은 양녕로를 따라 순교자들의 발자취를 느낄 수 있는 일치의 길’(약현성당~삼성산성지)과 명동성당부터 가회동성당을 잇는 말씀의 길’, 가회동성당부터 약현성당까지 생명의 길등 세 길로 구성된다.

 

구는 지난 6월부터 두 달간 일치의 길중 동작구 구간인 상도터널입구~국사봉터널 상부 약 1.3km 보행환경 정비를 완료했다.

 

사업내용은 노후된 보도블록 교체 장애인들을 위한 안전유도점자블록 설치 80개소의 가로수보호판 설치 등이다. , 오는 9월까지 양녕로 순례길을 찾는 방문자들에게 정확한 위치를 안내하기 위해 바닥안내사인도 35m마다 총 46개소에 설치할 예정이다.

 

구는 장애물 없는 보도 조성을 통한 고령자, 장애인 등 보행약자의 이동편의를 증진하기 위해 오는 2022년 이후까지 약 1740개소에 횡단보도의 보도턱 및 점자블록 정비를 추진하고 있다.

 

기사입력 : 2019-08-1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매일종교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