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어나는 뉴질랜드 무종교 인구, 절반 육박

크게작게

매일종교 뉴스2팀 2019-10-14

뉴질랜드에서는 종교를 갖지 않는 사람들이 계속 늘어나 전체 인구의 절반 가까운 것으로 나타났다.

 

뉴질랜드 통계청이 최근 공개한 2018년 인구조사 결과에 따르면 뉴질랜드인들 가운데 종교가 없다고 응답한 사람은 2264601명으로 조사 대상자의 48.2%를 차지했다.

 

뉴질랜드의 무종교 인구는 지난 2001년에는 29.6%, 2006년에는 34.6%, 2013년 조사 때는 41.9%로 갈수록 늘어나는 추세다.

 

통계청의 캐시 코놀리 인구조사 담당관은 "이번에 나온 조사 결과는 그동안 실시된 인구조사에서 종교가 없다고 응답한 사람들의 숫자가 계속 증가해온 추세를 그대로 반영하고 있다"고 말했다.

 

종교를 가진 사람 중에는 성공회, 가톨릭, 개신교 등 기독교를 믿는 사람이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하지만 최근에는 이민자 유입 등에 힘입어 힌두교, 이슬람, 시크교 신자 수도 빠르게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사입력 : 2019-10-1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매일종교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