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 바라는 종교의 가치는 불교나 천주교 모두 하나”

크게작게

매일종교 뉴스1팀 2020-04-28

 


천주교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이 불기
2564년 부처님오신날(430)을 맞아 불자들에게 보내는 축하 메시지를 공개했다.

  

염수정 추기경은 메시지에서 "한국불교가 이번 부처님오신날 봉축행사를 이동하는 대승적 선택을 하신 데 큰 박수를 보내며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감사의 인사를 보낸다"중생에 대한 자비와 인류의 행복을 바라는 종교의 가치는 불교나 천주교 모두 하나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또한 "전염병으로 초래되는 불신과 원망, 분노 대신 자비와 평화, 사랑이 세상 곳곳에 퍼지도록 종교계가 함께 힘을 모으고 모범을 보이자"고 다짐했다.

 

염 추기경은 또한 한국불교가 이번 부처님오신날 봉축행사를 이동하는 대승적 선택을 하신 데 큰 박수를 보내며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감사의 인사를 보낸다고 전했다.

 

불교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을 위해 부처님오신날 봉축 법요식을 한 달 뒤인 530일로 연기했다. 다만 부처님오신날 연등 점등식은 당일인 430일 시민들의 참여 없이 최소화해 진행한다.

기사입력 : 2020-04-2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매일종교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