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 마곡사서 '백범 김구' 흉상·어록 제막식

크게작게

김희성 기자 2020-11-23

 


백련암
, 백범명상길, 삭발바위 등 3곳에 각각 1점씩 설치

 

백범 김구 선생이 젊은 시절 머물렀던 충남 공주 마곡사에 21일 그의 어록과 함께 흉상이 세워졌다.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공주시협의회(회장 임재문) 주관으로 마련된 이날 제막식 행사에는 김정섭 시장과 정진석 의원, 민주평통 본부 신성기 위원지원국장, 충남 시군 협의회장 등 주요 인사가 참석했다.

 

이번 행사는 우리고장 평화플랜 실천사업의 일환으로 평화와 통일에 대한 이해와 가치를 확산하고, 일생을 조국의 독립과 민족의 화합을 위해 바친 백범 김구 선생을 기리기 위해 마련됐다.

 

김구 선생의 흉상과 어록은 마곡사 백련암, 백범명상길, 삭발바위 등 총 3곳에 각각 1점씩 설치돼 향후 방문객의 이목을 집중시켜 자연스럽게 김구 선생을 떠올리며 평화와 통일에 대한 의식을 고취시킬 것으로 보인다.

 

이에 앞서 협의회는 관내 학생 50여명과 함께 금강철교, 공산성 광복루 등을 둘러보며 역사평화 교육도 실시했다.

 

김정섭 시장은 백범 선생의 흉상과 어록을 세우는 의미 있는 행사를 마련해 준 민주평통 공주시협의회에 감사드린다, “이번 행사를 통해 우리가 지켜야 할 평화와 통일에 대한 가치를 다시 한 번 되새겨 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임재문 회장은 공주와 김구 선생과의 깊은 인연으로 마곡사에 선생의 흉상을 설치하게 됐다, “앞으로도 시민들이 일상생활 속에서 평화와 통일의 가치를 발견하고 체감하게 할 수 있는 과제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20-11-2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매일종교신문. All rights reserved.